돈 있어도 못 산다는 골프장 회원권, 가장 비싼 곳은 바로…

연합뉴스 최근 골프 열풍으로 골프장을 찾아 ‘인증샷’을 찍는 청년들이 늘고 있습니다. 이들의 영향으로 올해 골프웨어 시장 규모가 5조 6850억 원까지 증가했는데요. 골프 인기가 상승하면서 ‘골프장 회원권’의 가격도 계속 오르고 있습니다. 소위 ‘황제 회원권’이라 불리는 골프장 회원권 가격은 어느 정도일까요? 골프 인기 급상승 중 연합뉴스 코로나19로 폭발적인 증가세를 보인 골프 인기가

‘이름 이쁜 것만 샀다’는 개그맨 양세형의 비트코인 수익 결과

연합뉴스 지난 10월 비트코인 가격이 연일 신고가를 기록하면서 비트코인 투자를 고민하던 투자자들이 대규모로 투자를 시작했습니다. 이 중에는 대중들이 잘 아는 유명인들도 있는데요. 특히 미국의 가수 머라이어 캐리는 비트코인을 매입한 후 팬들에게 무료로 20달러의 비트코인을 사용할 수 있는 추천 코드를 제공하기도 했죠. 미국뿐 아니라 국내에서도 많은 연예인들이 비트코인 투자 소식을 전했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