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자 될 수밖에… 머스크가 테슬라 한대 팔면 이 정도 챙겨갑니다”

[MONEYGROUND 디지털뉴스팀] 환경에 관심을 가지는 세대가 많아지며, 점점 전기차에 대한 수요도 늘어나고 있다. 차에 조금이라도 관심이 있는 사람 사이에선 전기차에 대한 인식이 좋지 못하다. 그중에서 특히 ‘전기차는 팔수록 적자다’라는 말이 돌 정도로 아직까진 소비자나 기업 입장에서 상용화되긴 이르다는 말이 나오고 있다. 기존의 내연 기관 자동차 제조사들은 전기차와는 다른 사업을 한다고 나올 정도로 기술에 대한 이해가 다르다. 그래서인지 휘발유, 경유차를 팔고 전기차 사업에 투자를 단행한다. 미래 세대에선

‘자그마치 8조원’ 머스크가 테슬라 주식 팔자마자 생겨난 일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 최근 테슬라 주식 대량 매각 일주일 동안 8조 원 판매 테슬라 주가 영향 [SAND MONEY] 전기차 기업 테슬라의 CEO인 일론 머스크는 지난 10월 주가가 급등하면서 세계 최고의 부자로 등극했다. 하지만 그는 최근 들어 갑자기 테슬라 주식을 마구 팔아치우고 있는데, 지난 일주일 동안 매도한 금액이 무려 8조 원에

“오징어게임코인에 전 재산 투자했다가 순식간에 날렸습니다”

전 세계에서 화제를 불러 모으며 K-콘텐츠의 위상을 다시 쓰고 있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 공개 직후 각국 드라마 시청 순위 1위를 휩쓴 <오징어 게임>은 그 화제성에 힘입어 체육복, 달고나 만들기 세트, 가면 등 드라마에 노출된 각종 소품들의 판매량을 폭증시키는데 한몫을 톡톡히 하기도 했는데요. 이처럼 전 세계가 <오징어 게임>에 열광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