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자식들 위해 매달 3500만원씩 송금하던 ‘기러기 아빠’의 현재

‘기러기 아빠’란 자녀의 교육을 목적으로 부인과 아이들을 해외에 보낸 후, 홀로 국내에 남아 뒷바라지하는 아버지를 일컫는 신조어인데요. 이는 비교적 많은 수입을 벌어들이는 연예계에도 상당수 존재하는 현상입니다. 하지만 오랜 기간 가족과 떨어져 지내는 이들은 많은 문제를 토로하기도 합니다. 이에 오늘은 오랫동안 기러기 아빠로 지내며 많은 이들에게 안타까움을 산 한 개그맨의 이야기를 살펴볼 텐데요. 이는

한때 ‘남자들의 로망’이던 미코출신 여배우의 이혼 소송 사유

서구적인 외모로 뭇 남성들의 이상형으로 꼽히던 배우 박시연은 1979년생으로 올해 43살입니다. 벌써 불혹을 넘어선 나이이지만 그녀는 여전한 동안 미모와 육감적인 몸매를 자랑하며, 꾸준한 인기를 구가해 온 연예인인데요. 하지만 알고 보면 결혼 이후 박시연은 유독 다사다난한 사생활로 많은 논란을 일으킨 스타이기도 합니다. 이에 오늘은 박시연의 결혼과 이혼 그리고 이혼 후의 행보를 한

“결혼은 안 해” 배우 박정수가 재혼이 아닌 동거를 선택한 이유

중견 배우 박정수, 결혼과 이혼 정경호 아버지 정을영과 동거 결혼하지 않고 사실혼 관계 유지 출처 : 비디오 스타 1972년 데뷔이래 활발한 연기 활동을 이어온 배우 박정수는 과거 결혼 15년 만에 이혼을 선택한 뒤 두 딸을 홀로 기르는 싱글맘이 됐는데요. 이에 가장이 된 그녀는 이혼 이후에도 더욱 활발한 연기 활동을 이어왔고,

“절대 오래 못 가요” 송혜교가 이혼 후 인터뷰에서 작심한 듯 한 말

송혜교 송중기 결혼과 이혼 최근 인터뷰에서 ‘싫은 사람’ 언급 누리꾼들, 송중기 저격 의혹 출처 : 톱스타뉴스 한때 ‘세기의 커플’로 불린 배우 송혜교와 송중기는 지난 2019년 결혼 생활 2년 만에 파경을 맞아 충격을 안기게 되는데요. 하지만 이혼 후에도 두 사람은 각자의 자리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출처 :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헐리웃에서 가장 핫한 배우 2세, 이렇게 성장했습니다”

할리우드 내에서도 브래드 피트와 안젤리나 졸리는 가장 영향력이 큰 배우들로 꼽히는데요. 이에 과거 이들의 열애와 결혼 소식이 알려졌을 당시 두 사람은 전 세계의 관심을 받아야 했습니다. 결혼 이후 브래드 피트와 안젤리나 졸리는 3명의 친자녀와 입양한 3명의 자녀까지 총 6남매를 키웠는데요. 결국 두 사람은 파경을 맞게 됐지만, 그들의 자식들만큼은 여전히 남아 양쪽 부모님의

이혼한 남편 때문에 사채 이자만 월 600만원이라는 방송인 근황

낸시랭 인스타그램 2019년 4월부터 시작된 낸시랭과 왕진진의 이혼소송이 4년 만에 낸시랭의 최종 승소로 마무리됐습니다. 이혼 승소 소식이 전해진 후 낸시랭은 “악몽 같았던 지난 시간들을 빨리 잊겠다”라는 메시지를 전했는데요. 아직까지 심각한 생활고를 겪고 있다는 낸시랭의 근황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파격적인 퍼포먼스로 알려져 낸시랭 인스타그램 2003년 베니스 산 마르코 성당 앞에서 빨간 란제리를 입고 바이올린을 켜는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화제가 된 낸시랭. 그녀는 2006년 KBS <인간극장>에 출연하며 대중들에게 알려지기 시작했습니다. 이후 LG전자 페이크 다큐멘터리 형식 광고에 출연하고, 3분 토론에 출연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쳤습니다. 낸시랭 인스타그램 2015년에는 ‘머슬마니아 유니버스 세계대회 선발전’에 출전해 클래식 부문에서 우승을 차지하기도 했습니다. 당시 낸시랭은 “운동을 통한 건강한 몸과 정신을 대중에게 널리 알리고자 첫 도전하게 됐다”라고 출전 계기를 밝혔는데요. 훈련 기간이 3주밖에 되지 않았다는 사실이 알려져 화제가 됐죠. 쉐프와 결혼한 스타들. 결혼

“20대 청년에게 대시 받았었다”는 60대 여배우의 최근 근황

서정희 인스타그램 장나라, 이영애, 고현정 등 많은 여배우들이 믿기 힘든 동안 외모로 팬들의 사랑과 놀라움을 자아내고 있습니다. 동안 여배우들 중에서도 가장 놀라운 외모를 자랑하는 여배우가 있는데요. 바로 올해로 1962년생 서정희입니다. 60대에 접어들었음에도 소녀 같은 외모를 자랑하는 여배우 서정희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고등학생 때 길거리 캐스팅 서정희 인스타그램 중도일보, 스포츠서울 어린 시절부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