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들 낳으면 1억’ 미스코리아 출신 여배우가 전성기에 결혼한 이유

김성령 인스타그램 올해로 55세를 맞은 김성령은 나이가 믿기지 않는 외모와 몸매를 유지하며 세월 역주행의 아이콘으로 꼽히는 배우입니다. 1988년 데뷔 때부터 2021년까지 20대 못지않은 외모와 몸매로 20대 여성들의 워너비로 꼽히는 김성령의 러브스토리. 어떤 내용일까요? 미스코리아 출신 김성령 SBS <힐링캠프> MBC ‘토요일 토요일은 즐거워’ 1988년 미스코리아 진에 당선된 김성령은 같은 해 KBS2

리허설도 안 갔는데…대회에서 1등 했던 미스코리아 진, 지금은?

요즘에는 그 위상이 전 같지 않지만, 예전에는 미스코리아 대회는 모든 연예인 지망생들의 꿈의 무대였습니다. 김서형, 이하늬, 이보영, 김남주 등 내로라하는 배우들이 미스코리아 대회로 데뷔했죠. 장르를 가리지 않고 영화와 드라마에서 활약하는 배우 김성령도 미스코리아 진을 차지하며 데뷔한 배우인데요. 오늘은 마치 한 편의 영화 같은 김성령의 데뷔 스토리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틀리지 않았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