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욕하는 고양이, 스트레스 받지 않도록 하는 방법은?

고양이는 그루밍을 통해 자신의 털을 깨끗하게 유지하기 때문에 자주 목욕을 시킬 필요는 없지만, 털 관리와 위생을 위해 목욕이 필요할 때도 있습니다. 털 엉킴이나 뭉침이 적은 단모종은 3~6개월에 1번 스스로 깨끗하게 유지하기 어려운 장모종은 잦은 빗질과 함께 1~3개월에 1번 목욕을 추천합니다. 하지만 대부분의 고양이는 목욕을 싫어하고 물을 무서워합니다. 꼭 목욕이 필요한

Q. 사료를 먹지 않고 숨기는 반려견, 편식이 이유일까?

싫어하거나 잘 안 먹는 사료를 주면 마치 숨기 듯 덮는 행동을 하는 반려견이 있습니다. 반려견이 편식을 하려는 것 같은 행동을 보호자는 귀엽게 바라보게 되는데요. 실제로 개는 사람과 함께 지내며 먹이를 쉽게 얻게 되면서, 풍족한 먹이 상황 혹은 많이 배가 고프지 않은 상황이라면 나중을 위해 먹이를 숨기기도 합니다. 그러면 반려견이 먹이를

강아지 빗질 새끼 때부터 해야하는 이유, 주기, 훈련 방법

​ 뀨우 나 3개월 때 추수 ​ 빗질 싫어하는 강아지 있나요? 누가 묻는다면 당당하게 대답할 수 있어요. 저희 추수요!! ​ 하지만 지금은 많이 적응해서 하루 한 번은 꼭 해주려고 노력해요. ​ 추수가 강아지 빗질을 싫어하는 이유는 새끼강아지일 때 미리 훈련을 하지 않은 점, 배냇 미용 시 장시간 스트레스를 받은 점,

강아지 파프리카 급여 시 좋은점, 급여량, 주의 사항

​ ​ ​ 하루에 한 번은 화식을 만드는 개 엄마로서 식재료를 선별하는 건 중요한 과정이에요. ​ 잡식성인 강아지는 탄수화물의 소화를 그리 잘 하진 못하지만, 파프리카와 같은 채소의 급여는 빼놓을 수 없는데요. 이는 몸속 노폐물을 배출하거나 면역력을 높이는 등 다양한 효과가 있기 때문이죠. ​ 오늘은 강아지 파프리카 급여 시 좋은점과 급여량,

강아지 열빙어 간식으로 주면 좋은 이유, 주의할 점

​ 나 귀염운 짐승 추수 ​ 10년 차 주부지만 공감 능력 수치가 높아 생선류는 똑바로 쳐다보기 힘든데요 ㅋ 우리 집 짐승은 생선이든 고기든 날 것, 익힌 것에 상관없이 진심이라서 강아지 간식으로 종종 대령하고 있어요. ​ 최근에는 열빙어가 강아지에게 좋다고 해서 동결건조된 걸 급여하고 있는데요. 급여 시 좋은 이유와 주의할 점에

강아지 배, 피부에 검은 반점 얼룩덜룩한 이유

​ ​ 얼룩덜룩한 갈색, 검은 반점 강아지 배, 피부에 생기는 이유 ​ ​ 추수를 처음 입양하고 깜짝 놀랐던 게 얼룩덜룩한 강아지 배 반점 때문이에요. 매끈하고 뽀얗던 피부가 달라지니 건강에 이상이 생긴 건가 싶었거든요. ​ 그래서 병원에 가서 물어봤어요. 선생님, 우리 아이 왜 이런가요? 저는 엄청 진지했는데, 돌아오는 대답은 네, 원래

잠자는 국회의 ‘동물원 허가제’.. 이제는 깨어날 때다

지난 15일, 국회에서 중요한 회의가 열렸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에서 ‘동물원 및 수족관의 관리에 관한 법률’(동물원수족관법) 전부개정안과 ‘야생생물 보호 및 관리에 관한 법률’(야생생물법) 일부개정안 등에 대한 입법공청회를 개최한 것이다. 동물원수족관법은 작년 8월 더불어민주당 노웅래 의원이 대표발의한 법으로, 동물원 허가제를 도입하고, 동물에게 정신적, 신체적 스트레스를 가하는 행위를 금지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또한 고래류처럼

5년 전 도둑맞은 개, 1천㎞ 너머서 날아온.ssul

“강아지 잃어버리셨죠? 여기서 발견돼 연락드렸습니다.” 지난달, 미국 텍사스주에 거주하는 스테파니 무어 말름스트롬(StephanieMoore-Malmstrom)씨는 문자를 받고, 누군가 장난을 쳤다고 생각했습니다.

‘층견소음’은 그만! 반려견 방음 체크리스트 4

도시 반려인이 겪는 어려움을 꼽으라면, 많은 분들이 ‘층간소음’ 이야기를 합니다. 특히 아파트 같은 공동주택에서 반려견이 짖거나, 걷거나 뛰는 소리는 이웃의 항의를 받을까봐 노심초사하게 되는 원인이죠.

강아지 자율배식, 불규칙한 식사 원인과 주의할 점

​ ​ 강아지 자율배식 불규칙한 식사 원인, 주의할 점 ​ ​ 지금 밥 안 먹을 거야 ​ 반려견을 키우시는 분들 중 자율배식 즉 항상 사료를 가득 부어놓고 언제든 먹을 수 있게 하는 식사 방법을 실천하시는 분들이 계신데요. ​ “강아지가 밥을 잘 안 먹어서 어쩔 수 없이 하는 거예요.” 위와 같은

Q. 반려견도 이사 스트레스를 받을까?

반려견과 함께 생활하려면 다양한 조건이 필요합니다. 미끄럽지 않은 집 바닥, 외부소음이 잘 차단되는 방음 구조, 산책할 수 있는 주변 환경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