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하고 따라오는 고통은 순리인거야 ‘콜 미 바이 유어 네임’ 정보, 결말

감독 루카 루아다니노
출연 티모시 샬라메. 아미 해머
장르 드라마,멜로
등급 청소년 관람불가
러닝타임 132분
네티즌 평점 9.13

루카 구아다니노 감독님 퀴어 영화로 두 남자의 6주간의 뜨거웠던 여름의 첫사랑이 주는 설레임과 그리움을 담았다.

영화는 원작 ‘그해, 여름 손님’을 바탕으로 각색을 했는데, 각본에 참여했던 제임스 아이보리는 89세 나이로 각색상을 수상했다.

경쟁부문 최고령 나이 수상자라고 한다. 쿠팡 방문하고 계속 읽기 >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