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미가 난다면 이 ‘커피’ 드세요!

생강 하면 쓰고 떫은맛만 생각하지만 쓴 만큼 우리 몸에 매우 이로운 음식이다. 생강은 고려 시대 이전부터 재배한 것으로 추정되는데 다양한 질병의 약재로 쓰인 것으로 기록되어 있다. 한국뿐 아니라 동서양을 막론하고 생강은 사랑받아오고 있다. 팔방미인 생강은 어떤 효과를 가지고 있을까? 생강에 관한 유용한 정보를 소개한다.


생강의 진저롤과 진지베런의 성분이 관절이 부드러워지게 하고 부은 것을 해소하게 해준다. 또한 소화에도 특출난 효과를 보이는데 이러한 특출난 생강 효능 덕에 각 나라의 왕들이 자주 생강 차를 찾았다고 한다. 궁궐에서는 차 한 잔을 마시더라도 신하와 임금의 격을 달리하여 서로 다른 종류의 차를 마셨는데 신하들은 인삼차를 주로 마시고 임금은 생강차를 마셨다고 한다. 또한 동서양을 막론하고 공자, 헨리 8세, 그리스 수학자 피타고라스는 생강차를 즐겨 먹었다고 전해진다. 전체보기 ∨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